kb부동산 시세….수도권 부동산 불꽃이 피었습니다

 
 
 
‘kb부동산 시세’ 수도권 부동산 불꽃이 피었습니다
 
 
백문이 불여 일견.
국민은행 부동산 시세를 보면
서울을 중심으로 수도권 전역이 하락을 나타내는 파란 불꽃은 한 군데도 없고,
대부분 지역이 상승의 빨간 불꽃으로 활활 타오르네요. 
 
 
 
—————————————————————–
 
 
 
LTV완화 한달…비수기 불구 서울 아파트값 0.17% ↑
 
 
추석전후로 겁나게 오르겄네여 ㅎㅎㅎㅎ

LTV완화 한달…비수기 불구 서울 아파트값 0.17% ↑

2014-08-23 07:30
대출 규제 완화·금리인하·전셋값 상승 등의 영향…하반기 매매심리 확산될듯
 
 
——————————————————————–
 
 
 
7.24 대책 한 달…일반아파트로 오름세 확산
 
갈수록 오름폭이 크다네여 ㅎㅎㅎㅎ

7.24 대책 한 달…일반아파트로 오름세 확산

2014.08.22 13:56 경향신문
주택담보인정비율(DTI)·총부채상환비율(LTV) 완화를 골자로 한 ‘7·24 부동산 대책’이 발표된 지 약 한 달 만에 서울 아파트값은 0.17% 올랐다. 여름 휴가철과 맞물려 전통적 비수기였던 점을 감안하면 이례적인 상승세다
 
 
 
——————————————————————-
 
 
주택시장 회복 가속도…아파트값 상승세 커져
 
 
주간 매매시황] 주택시장 회복 가속도…아파트값 상승세 커져

정보 –>2014-08-22

서울 아파트값 상승폭이 커지고 있다.  
정부가 대출 등 규제 완화에 나서면서 기대감이 커진 영향이다 
 
 
———————————————————————-
 
 
 
강남 재건축 호가 한달새 5000만원 올라
 
이번엔 다르다, 바로미터 강남이 들썩
 2014년 08월 22일자

최경환 돈 풀기 정책 한달… 몸 풀린 부동산시장
강남 재건축 호가 한달새 5000만원 올라
서초구 매매가 0.5% 상승, 분양시장도 달아올라
위례 1순위 수십대 1도 경매도 비수기 무색 
 
 
———————————————————————–
 
 
 
송파구 모델하우스 소비자들이 100m 정도 장사진을 이뤄
 
 
2014.08.19 05:06조선일보

[부동산 景氣지표 일제히 상승… 비수기에 가격 올라]

– 거래량·가격상승 모두 호조세
서울 강남·노원·중랑 등 확산, 경매 응찰자도 올 최고치 기록

– 아직은 급매물 위주로 문의
“규제 완화법안 국회 통과땐 주택시장 회복 더 빨라질 듯”

——————————————————————–
 
 
이미 한탬포 늦은감이 드는건…
 
나만에생각일까요…?

요리조리 눈치만보구 재시던 무주택실수요님들은한탬포 늦은감이들지만 급히 서두르시죠..

그동안 맘고생하시던 유주택님들은 여율가지구 느긋이지켜보시구요…

소두 비빌언덕이있어야 비빈다구 이런 투자호기에 땡전한푼없는 무주택한풀이들은 더욱더 분발 발악하네요…

폭락이님들 아님 어디 찌라시 세력님들여기서 또 주춤할거라구요,,,?

그럼 정부가 경기부양을위해 이판사판 더 강력한고강도 부동화활성화대책 내놀거구요…

요번추석귀향시 단연 화제거리는 부동산상승 이야길겁니다…

흐름을 작년부터 이미 읽으셨어야죠….  
 
 
———————————————————
 
 
초이 노믹스 지원군 한국은행, 통화정책 방향은
 
 
– 금리 내려 경기활성화 지원

– 하지만 물가 상승률 억제도 감안해야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는 기준금리를 현재의 2.50%에서 2.25%로 하향 조정하여
통화정책을 운용하기로 한 바 있다.

그 만큼 시중의 유동자금이 더 커지게 되며 이는 경기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하지만 이에 따른 물가 상승 압력도 어쩔 수 없는 상황이다.

세계경제를 보면, 미국에서는 경기회복세가 지속되었으나 유로지역에서는 경기회복세가 여전히 미약한 모습을 보였으며 신흥시장국에서는 국가별로 차별화된 성장세를 나타내었다. 앞으로 세계경제는 선진국을 중심으로 완만한 회복세를 지속할 것으로 전망되나, 미 연준의 통화정책 기조 변화에 따른 글로벌 금융시장 여건 변화, 일부 신흥시장국의 성장세 약화, 지정학적 리스크 등에 영향받을 가능성이 상존하고 있다.

국내경제를 보면, 수출이 호조를 지속하였으나 세월호 사고의 영향 등으로 위축되었던 내수의 개선은 미흡하였으며 경제주체들의 소비 및 투자 심리도 계속 부진한 모습을 나타내었다.

고용 면에서는 취업자수가 50세 이상 연령층과 서비스업을 중심으로 늘어나면서 증가규모가 확대되었다.

앞으로 마이너스 GDP갭은 점차 축소될 것이나 그 속도는 완만할 것으로 예상된다.

7월중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농산물 및 석유류 가격의 하락폭이 확대되면서 전월의 1.7%에서 1.6%로 낮아졌다.

농산물 및 석유류 제외 근원인플레이션율은 전월의 2.1%에서 2.2%로 소폭 상승하였다.

앞으로 물가상승률은 점차 높아지겠으나 당분간 상승압력은 크지 않을 것으로 판단된다.

주택매매가격은 지방에서 소폭의 오름세를 보였으며, 전세가격은 수도권과 지방에서 모두 소폭의 상승세를 이어갔다.

금융시장에서는 주가가 정부의 경제정책 발표 등에 힘입어 큰 폭 상승한 후 지정학적 리스크 등으로 소폭 반락하였다.

환율은 글로벌 미 달러화 강세 등의 영향으로 상승하였으며, 장기시장금리는 하락하였다.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는 보도자료를 통해 앞으로 성장세 회복을 지원하는 가운데 중기적 시계에서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물가안정목표 범위 내에서 유지되도록 통화정책을 운용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 과정에서 기준금리 인하와 정부 경제정책 등의 효과를 지켜보면서 주요국의 통화정책 변화 등 해외 위험요인, 경제주체들의 심리 변화, 가계부채 동향을 비롯하여 앞으로 입수되는 경제지표의 움직임 등을 면밀히 점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월간 굿옥션 밴드 초대 주소: http://www.houseedu.co.kr
 
—————————————————————————-
 
 
부동산 모든 지표 계속하여 상승 (↑) 중
 
초이노믹스, 추석 전 기대감, 각종 규제완화 예고 등 겹쳐

어제 경기도 군포의 저층 아파트는 경매 낙찰이 2차에서 시세의 93%를 기록했다.

1차에선 유찰되었던 아파트였지만 2차에서 1차 감정가의 바로 턱밑에서 낙찰이 이루어진 것이다.

물론 경쟁자도 8명이나 붙었다.

부실 채권 NPL 시장도 뜨겁기는 마찬가지이다.

경매 낙찰에 따른 채권회수율이 높아지고 기간도 짧아지면서 물건을 찾는 고객들이 많다고 AMC 관계자는 전한다.

최근 이러한 현상은 부동산 경매 관련해서만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다.

영등포구 선유도역의 한 부동산 관계자는 전세가격 상승이 문제가 아니고 아예 전세 물건은 찾을 수가 없으며, 부동산 투자에 아무 관심이 없던 일반 월세 세입자에게도 월세가 너무 비싸 차라리 대출을 끼고 매입하는 것을 권장하고 있다고 말한다.

지방시장도 마찬가지인데 서산시의 최모 부동산 중개사무소장은 최근 분양한 아파트는 모두 프리미엄이 형성되었고, 일반 다세대도 분양가의 80%선에서 전세가가 형성되었다 한다.

이는 초이노믹스에 대한 기대감과 추석이후 부동산과 관련하여 정부의 선물이 정책적으로 나올 수밖에 없다는 기대감에 한 발 빠른 움직임을 보이는 것으로 해석된다.

초이노믹스의 주인공, 최경환 경제부총리가 이끄는 2기 경제팀이 내놓은 총부채상환비율(DTI)과 담보대출인정비율(LTV) 완화와 금리인하 등 부동산 시장을 살리기 정책이 매매수요로 연결되는 조짐으로 나타나는 것이다.

예스하우스 전영진 대표는, 올 가을부터는 최근 누리기 힘들었던 부동산 거래 활황이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본다며, 매입을 계획했던 사람들이라면 미리 움직이는 것이 답이다라고 조언했다.